본문 바로가기

인터뷰

(2)
보람양과 연지양의 기자회견, 진실은 그게 아니라고 믿습니다. 안녕하세요. 요즘 최악의 상황을 보내고 있는, 씨야와 씨야 팬들의 실상을 지켜보며 찢어지는 마음으로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는 규리야귤이다 입니다. 결국 맴버들이 기자회견에서 코어콘텐츠미디어의 손을 들어줌으로써 상황은 미궁속으로 빠져들고 있습니다. 결국 공식팬카페 회원들간에도 분열이 일어나, 매우 혼잡한 상황입니다. 2009년 4월 26일 16:45 "피하는것도 아니고 감추는것도 아냐.. 계약기간은 끝이 났고., 그냥 자유로워졌을뿐이야.. .. 무단이탈을 한적도없고.. 상습범도아니었다. 출처: 남규리 미니홈피 2009년 4월 26일 김연지, 이보람 인터뷰 이보람: · “저희도 오늘 남규리씨가 미니홈피에 올린 글을 봤다. 너무나 당황스러웠다. 누구보다도 김광수 사장님이 남규리씨를 위해서 정말 열심히 해 주셨는..
미스에스의 '바람피지마'에 담긴 남규리의 진심? 요즘 미스에스의 객원보컬로 왕성하게 활동하고 계시는 남규리씨, 절실한 마음이 물씬 느껴지는 규리양의 노래를 듣고있자면, 여러분들께서는 '바람은 절대로 피지 말아야겠다!' 는 다짐을 하지는 않으신가요? 보는 이를 하여금 바람피지말자고 다짐하게 만드는 규리씨의 노랫말에는 규리씨의 진심이 가득 담겨있었습니다. 필자는 개인적으로 '바람'이라는 단어에 대해서는 긍정적이면서도 부정적인 입장을 가지고 있습니다. 우리가 일상에서 접하는 시원한 '바람'에게는 긍정적인 입장이지만, 삐뚤어진 사랑이 만들어내는 칙칙한 '바람'에게는 매우 부정적입니다. 후자의 바람은 쐬고있는 사람 모두에게 불행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많은 분들께서 저와 같은 생각을 하고 계시리라 생각합니다. ★ 인터넷 세상을 떠돌며... 웹서핑을 하던 도..